Lomohome.com :: 괴발자 모근원

블루레이와의 차세대 미디어 경쟁에서 패배를 하게 된 도시바-마이크로소프트의 HD-DVD.
역사의 주안길로 사라지면서 그동안 찍어냈던 하드웨어들이 덤핑으로 풀리게된다.
원래는 Microsoft XBOX 360 의 addon 형식 드라이브인 HD-DVD 드라이브도
소비자가 19만9천원의 영광을 뒤로하고 현재 2만원 중반대에 덤핑으로 풀리는데.
이것이 XBOX 에서만 돌아가면 관심이 없었을터.. XBOX 의 태생이 PC 이다보니 PC에 물려도
무리없이 외장 DVD 드라이브로 쓸수가 있다.
그래서 구입하게된 HD-DVD 드라이브.

넷북인 미니9에 장착후 테스트를 해보았다.


미니9과 사이즈가 딱 맞아 떨어진다. DVD 드라이브를 엎어놓고 위에 미니9을 얹으면
흡사 도킹스테이션 같아진다;



HD-DVD 는 물론이고 하위호환인 DVD, CD 들도 잘 읽어온다.
사실 외장형 DVD 드라이브로 쓰려고 구입했던 것이기 때문에 만족.



이렇게 여유분 USB 포트도 2개가 있기때문에 USB 허브 용도로도 쓸수가 있다.



이건 추가로 구입했던 애플의 블루투스 마이티 마우스.



내 미니9에는 OSX 가 설치되어있기때문에 제대로 읽어오나 테스트를 해보았다.
XP 에서는 추가드라이버를 깔아주면 HD-DVD 까지 재생이 가능하고,
비스타에선 추가 드라이버도 없이 잘 동작한다고 한다.
OSX 의 DVD Player 는 내장형 DVD 드라이브만 인식을 하기때문에
이와같이 외장형 DVD 드라이브에서의 재생은 에러를 내게 된다.

- 관련링크
http://support.apple.com/kb/TA25578?viewlocale=en_US



하지만 오픈소스 미디어 재생기인 VLC 를 설치하면 이와같이 DVD 도 잘 재생한다 :-)
가지고 있는 DVD중 몇장을 테스트 했지만 재생이 되지않는 디스크는 1개 였고 나머지는 부드럽게 잘 재생되었다 :-)


Posted by 모근원
  1. 뭐가 뭐든지 전혀 알 수가 없지만요, 역시 8.9inch 노트북을 사야겠다는 생각이 또 들었답니다. 어떡하지요? 뭐 엔화 높아지니까 꼭 사야겠다~~
    용산에 가려고 합니다.Off Line으로 사는 게 편하다고 생각해서요.ㅋ

    • 용산에서 off line 으로 구입하실수 없으실텐데요;;
      원칙적으로 dell 은 off line 판매를 하지 않아요;
      예외로 '하이마트' 라는 대형 가전제품 매장에서 판매는 하지만 재고가 많지 않다고 합니다.
      용산에서 구입하실수 있는방법은 Gmarket 을 통해 결제하고 용산의 가게를 방문해
      직접 수령을 받는 정도일 뿐일겁니다.

  2. 아, 네~ 잘 알겠습니다.-_-;;

  3. 궁금한점이 있어서 글 남기는데요..저도 hd-dvd플레이어를 질렀습니다
    당연 os 재설치에 쓸용도로..오늘 받아서 xp까는데 자꾸 설치파일 위치를 물어오네요.당황스러워서...혹시 그런적이 있으신지..


기존에 널리쓰던 사운드 카드 드라이버는 미니9 에서 헤드폰 출력이 되질 않았다.
그 이후에 SMOOTHY 가 내놓은 사운드 카드 드라이버는 내부 스피커와 헤드폰의 오토스위칭이 되었지만 노이즈가 심한 문제가 있었다. (마이크 2 를 볼륨을 줄여 노이즈를 줄여주지만 그래도 심했다)

그이후에 나온 개구리모양 아이콘의 사운드카드 드라이버는 소리는 잘 나왔지만, 배터리로 미니9사용시 커널패닉에 빠지는 문제가 있었다 -_-

지금 올리는 새로운 사운드 드라이버는 네이버 델미니 까페의 "벼락부자"님께서 올려주셨던 파일로
노이즈가 없고, 헤드폰 오토스위칭이 잘되며, 커널패닉이 없는 사운드 카드 드라이버이다.
물론 음소거가 되지 않고 (약간의 작은소리가 난다), 라인-인이 동작이 되질 않지만,
그래도 내장 마이크를 사용가능하니.. 뭐..

현재로선 가장 완벽한 사운드 카드 드라이버라고 생각된다.

압축을 풀면 이렇게 kexthelper 와 두개의 kext가 있다.

kexthelper 를 실행시키고 두개의 kext를 끌어다 넣고,
password를 적어넣고 EASY INSTALL 을 누르면 설치완료.
재부팅하면 새로운 사운드 카드의 드라이버가 동작한다.
Posted by 모근원
  1. 뭐가 뭐든지 알 수가 없지만, す・ご・い!

  2. 혹시 패스워드는 먼가요? ㅠㅠㅠ

맥에 미친놈들 포럼에서 놀다가. 해킨으로 설치한 미나에서 발열을 SpeedStep 으로 죽여준다는 소식을 듣고. 짧은 영어로 뒤적뒤적 하면서 완료한 SpeedStep 설정.

- 네이버 까페에 쓴거라. 존대말로 작성.


첨부된 파일을 여시면 총 4개의 압축파일이 있습니다.


3개는 kext (AppleSMBIOS.vanilla , AppleSMBIOSEFI_28 , GenericCPUPowerManagement.kext)
입니다. AppleSMBIOSEFI_28 는 안에 build/Development 폴더안에 kext 가 있습니다.

이상 3개의 kext를 kexthelper b7 을 이용해서 설치하시고 Terminal 을 실행합니다.
다음과 같이 입력합니다.

"sudo nano /Library/Preferences/SystemConfiguration/com.apple.Boot.plist"
대소문자 주의하시고 Library 밑에 Preferences 입니다. Preference 가 아닙니다.
Tab 을 이용하시면 쉽게 입력하실수 있습니다.

엔터를 치면 비밀번호를 물어봅니다. 그럼 비밀번호를 입력하시고 Enter.
그러면 텍스트 에디터가 나오게 되는데

그중 "<key>Kernel Flags</key>" 부분을 찾습니다.
그 밑의 라인에 "<string></string>" 이라고 비어있을텐데
그 라인을 다음과 같이 편집합니다.
"<string>FSB=133 memoryType=19 memorySpeed=667</string>"

메모리 스피드는 667이던 533이던 관계는 없는데 그냥 제 램이 667이라 667이라고 적어주었습니다.
아톰기반이라 실 동작은 533으로 합니다만.. 그냥 기분상 :-)
533이라고 적어주실분은 533이라고 적어주셔도 됩니다.
편집을 마치고 "Ctrl+X" 는 누르면 종료가 나오고 순서대로 "Y" , "Enter" 키를 입력하시면 같은 파일에 덮어 씌우게 됩니다.
다시 "sudo nano /Library/Preferences/SystemConfiguration/com.apple.Boot.plist" 로
파일이 제대로 수정되셨나 확인하셔도 되구요.

이렇게 하고 재부팅하시면 이젠 스피드 스텝이 돌아가고 있는겁니다.
잘 돌아가는지 확인을 하시려면 안에 GenericCPUPMControl 라는 파일이 어플리케이션인데요
그냥 풀어서 실행해서 보셔도 좋고, application 폴더안에 카피를 해두셔도 상관없습니다.

그럼 모두 OSX 에서 발열 줄이세요~

*coolbook 은 제가 안써봐서 ^^; 10달러 정도 되는 유료니까 더욱 좋겠죠?
*지금 이 GenericCPU~~~ 는 베타버젼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문제는 없는것 같습니다.

http://forum.insanelymac.com/index.php?s=474c6b2d07305d33d55243299e2f49fd&showtopic=123774
http://www.superhai.com/darwin.html
http://forum.insanelymac.com/index.php?showtopic=108606

Posted by 모근원

나의 넷북. dell mini9 에서 OSX 가 돌아간다.
xnote S510 이라는 미나에 비하면 괴물머신이 있지만. 미나가 더 정감이 간다.
설치 성공기념으로 찍었던 스크린샷들.

반가운 OSX 의 얼굴.

프로그램들도 커버플로우처럼 슉슉

google calendar - ipod touch - OSX ical 로 상호 싱크되는 일정관리.
이젠 약속 꼬일일은 없다! ㅋㅋ

비스타에서 슉슉 가져다 썻었던 대시보드.
역시 오리지날이 더 이쁘다.

divx 플레이도 부드럽게 문제없이 :-)

space. 해상도가 낮은 넷북에서 굉장히 유용한 기능.

expose. 쓰다보니 alt + tab 보다 더 편하고. 직관적이고.
비스타의 Win + tab 이 더 멋지긴 하지만.

사진들도 커버플로우 슉.

기본 브라우져인 사파리.
인터넷 속도도 문제없이~ 잘 돌아간다.
Posted by 모근원

아톰프로세서 기반의 8.9인치 넷북.
델 인스피론 910. 미니 9. 통칭 '미나'
xnote 는 업무용으로 쓰고 들고다니기 너무 무거워서. 들고 다닐 용도로 구입 :-)
인터넷도 빠르고 성능도 생각보다 좋아서 만족 :-)


맥을 연상시키는 하얀색.



LED 백라이트의 8.9인치 유리코팅 액정. 성능도 우왕국.



A4 용지를 절반접은것보다 약간 큰 앙증맞은 사이즈.



초저전력 아톰프로세서. 배터리도 최고 5시간. 평균 3시간 반은 뽑아준단다.



'미니'
게다가 노트북엔 어떠한 구동형 장치 (HDD, Cooling Fan 등.) 이 없어 '무소음' 이다.
(사실 모니터에서 고주파음이 조금 나오긴한다.)



델을 선택하게된 결정적인이유. 노트북 아답터가 핸드폰 충전기 사이즈다.
보통 노트북 아답터는 벽돌 사이즌데. 아답터만으로도 휴대성이 용이해진다.



Nikon D70s / 18-55mm 1:3.5-5.6 / JPG HIGH / `08. 10. 26

'내가찍은사진 > 디카사진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말 시내구경  (2) 2009.01.01
첫눈  (2) 2008.12.07
63 파빌리온.  (4) 2008.11.20
DELL. mini9.  (14) 2008.10.27
sy♡gw  (0) 2008.10.09
여의도 세계 불꽃 축제  (4) 2008.10.05
이상한 데이트  (0) 2008.09.23
Posted by 모근원
  1. 근데 몇kg입니까? 1kg 이하이면 좋겠는데요.-_-;;

    • 다행이(?)도 1Kg 미만입니다.
      아답터 포함 1Kg 이라고 하네요.
      리에님도 관심있으시면 아키하바라 등지에서 찾아보세요 :-)
      일본판도 발매를 했으니까요 ㅎ
      http://dell.co.jp

  2. 컴퓨터가 몇개니?

  3. 저기요~가격은 얼마 정도입니까? 한국 원으로요.

    • 제가 살땐 47만원 정도 였으나 최근 환율 급등으로
      좀 올랐다고 하더군요.
      http://dell.co.kr
      로 가시면 정확한 가격을 아실수 있습니다.

  4. 네, 감사합니다.:D

  5. 근데 저도 서울에서 사려고 합니다. 도쿄가 아니라 서울에서 한국판(OS)(?)을 사야하니 도와주세요.키보드도 저는 한국어판을 잘 쓰거든요, 지금도.

    • 델은 주문 후에 2주정도의 배송기간이 걸릴듯 한데요.
      오프라인에서 구입하시려면 Gmarket 등을 이용해서
      용산을 통해야하는데 약간 복잡할수 있습니다.
      델은 원칙적으로 오프라인 판매를 하진 않지만
      한국의 '하이마트' 같은곳에서 (Laox 나 빅카메라 같은 샵입니다.) 종종 판매를 하는데 재고가 금방 소진된다고 하더군요.
      구체적인 구입 계획 세워지시면 메일을 주세요 리에님 :-)

  6. 정말 여러 복잡한 정보 캄사합니다~~
    일단 생각해보고 메일 보낼게요.:-)

  7. 가만히 생각해봤는데 이번엔 안 사려고 해요.
    한국은 일본보다 PC방도 여기저기 있고 숙소에도 있는 것 같아서요.
    아무리 엔화가 높아져도요. 절약해야겠어요.ㅋ

    • ㅋㅋ 절약이 좋죠.
      어제 엔화가 1600원을 돌파했다고 합니다.
      저라면 이번에 샀을거에요 =_=....
      엔화 언제 떨어지려나요 ㅠㅠ

  8. 엔화, 정말 높아졌네요. 거의 2배가 될 거지요.;;
    높아지면 뭐 떨어질 밖에 없지요.주식도 마찬가지이고요. 잘 모르겠지만..
    일본은 보기보다 경제 상황이 너무 나빠요.당분간 불경기가 이어질 것이지만 엔화만 높아서 좀 이상하네요.자원이 별로 없는 나라이고 이 점도 한국과 똑같지요.-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