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mohome.com :: 괴발자 모근원

고우교에서 출사를 마치고, JR도쿄역으로 이동하는중에 갑자기 비가 오기 시작했다.
도쿄 날씨는 알수 없다던데, 그래도 다행이 이 비가 여행중 유일한 비였다.
하늘도 여행을 돕는지 비는 금방 그쳤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나가다 빅카메라에서. 이날 (7월 11일) 은 전 세계적으로 iPhone 3G가 발매하는 날이었다.
우리나라 빼놓고 말이지.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긴자 사거리 도착.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긴자의 애플센터. 큼직큼직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온뒤의 하늘.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긴자 산쵸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복잡하면서 깔끔함을 유지하고 있는 쇼핑거리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삿포로 맥주.



사용자 삽입 이미지

LG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양한 간판이 길을 수놓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쿄디즈니랜드 호텔이 그랜드 오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사쿠사로 이동.
아사쿠사는 긴자와는 반대로 예전 문화들을 거리에 고스란히 담고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미나리몬 전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미나리몬. 어느 곳보다 외국인이 많은걸 볼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붉은 등이 인상적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미나리몬을 통과, 센소지까지 가는길인  나카미세 거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양한 기념품들을 팔고 있었는데. 일본 하면 단연 고양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모노. 마쯔리 기간이라 기모노 입은 사람들을 많이 볼수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센소지 도착.
이 문은 센소지의 호조몬.
센소지는 628년에 세워진 도쿄에서 가장 오래된 사찰이라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을지는 센소지 5층탑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조문.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금이다 금.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형 짚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센소지 경내에 도착.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엇을 빌고 계신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서워서 물 뜨겠나 이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센소지 우측 부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래된 절이라고는 하지만 계속 되는 보수로 새 건물이나 마찬가지의 포스를 풍겼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 이게 이름이 뭐더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뭔가. 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센소지 주변은 에도시대 거리 풍경이 살아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딱봐도 일본. 이라는 느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왜색이 짙다라는 표현은 이럴때 쓰면 좋을것 같다. 진한 풍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래된 종로거리를 보는듣한 느낌이었다. 마음에 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오는곳인데도 묘한 향수가 느껴지는듯한 거리였다.
옛날의 시골 풍경이랄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사쿠사 엔게이홀.
실제 '만담' 이나 '가부키'등의 일본 전통 공연을 하는 공연장이다.
에도시대부터 대중문화를 이끌던 곳이라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엔게이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쿄 여행중 아사쿠사 풍경이 제일 마음에 들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판기의 나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저기 기모노.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네온사인이 인상적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미야바.
찍을땐 그저 옛분위기가 나는 바구나 하고 찍었는데,
 알아보니 1967년 오픈한 오래되고 유명한 곳으로 소설이나 영화에도 많이 등장한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거대한.. 콧물. 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상버스 타는곳 건너편엔 횟집들이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위에 떠있는 횟집.
문득 인천이 생각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소를 옮겨 옮겨. 이곳은 도쿄 인터네셔널 포럼.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6년 올림픽 유치를 위해 여기저기 광고물들을 볼수 잇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쿄에서 토론토 친구 쇼코를 만나 시부야에서 한잔.
길건너 저 많은 사람들이. 다.
길 건너려고 기다리는 사람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랬만에 만난 친구와 한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맥주한잔 하고 노래방을 갔는데 노래방 시스템이 우리나라와는 조금 달랐다.
리모콘에 번호를 다 넣고 예약을 하면 기계로 번호가 전송되는 시스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국 노래도. 딱 두페이지 -_-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근데 우리나라 노래방과는 다르게 가사 박자가 한박자 빠르게 지나간다는 점.


Nikon D70s / 18-55mm 1:3.5-5.6 / JPG HIGH / `08.7.11
신고
Posted by Geunwon Mo 모근원
  1. 좋은 사진 잘 봤슴다~ㅎㅎ
    일본에 한번도 가본적 없는 저로서는 신기하기만 하네요.. 언제 한번 꼭 가보고 싶게 만드는 사진들이에요.. 암튼 잘 돌아오셨으니 프로젝트 달려야죠?ㅋㅋ

  2. 사진 너무 멋지게 잘 찍으시네요!
    다시 가고싶은 도쿄의 모습이 생생히 담겨있어 눈이 즐겁습니다. ^^

  3. 중간에 이름 궁금해 하신... 天자 모양의 건축물.. 토리...^^
    근데 이제 로모는 안 쓰시고 SLR만 쓰시나봐요?

  4. 흠..일정이 어째 넉넉하지 않아서 아사쿠사를 살짝 빼야하나..고민중이였는데 아사쿠사가 젤 좋으셨군요..급 수정해야겠어요. 참 26일에 출발합니다.(누가 물어봤나 ㅡ.ㅡ)

    • 아. 취향에 따라 틀릴것 같군요.
      일단 저는 빌딩들이 너무 지겨워 져서
      오래된. 그리고 일본의 색이 짙은 그런 시골 거리가 보고싶었거든요.
      아사쿠사는 에도시대 거리를 잘 보존하고 발전시켜 놓아서.
      딱보면 우리나라 경주와 비슷하다고 할수 있을것 같습니다.
      저는 마음에 들었어요 ^^